티아라(T-ara) 너너너-You You You(Say Goodbye)

티아라(T-ara) 너너너

My love (you) My all (you)
(Remember all about you)
사랑했던 너 아껴줬던 너
Say goodbye oh Say goodbye
왜 아무말도 못했니
왜 나를 찾지 않았니
그렁그렁 눈물만

그래 이렇게 아픈 건 결국 사랑이 아냐
불러도 대답없는 넌 내 사람이 아냐
하루에도 수십번 이런 말을 대비하며
내 자신을 속여보지만 난 아직 힘들어

원망해봐도 (Love you)
외면해봐도 (Need you)
끝까지 너란 사람 내게 너무 지독해
너란 습관은 내게 너무나도 익숙해

아른아른거리는 너
하루하루 멀어지는 나
아무리 손을 뻗어 잡으려해도 멀어져가
추억은 시간앞에 별수 없이 버려져가

그렁그렁 눈에 맺히고
또 또 또다시 난
그저 눈물만 괜한 한숨만
이게 버릇이 됐어 나도 모르게

사랑했던 너 아껴줬던 너
Say goodbye oh Say goodbye
왜 아무 말도 못했니
왜 나를 찾지 않았니
그렁그렁 눈물만

아직 니 자릴 비워놨어 (For you)
니가 준 반지는 끼고 있어 (For you)
익숙한 뒷모습만 봐도 나는 발걸음을 멈춰
함께 듣던 음악이 들리면 내 심장은 멈춰

시간을 거슬러 (Miss you)
못난 눈물을 닦아주던 (Tissue)
손에서 놓지 못해 널 아직 포기못해
제발 나를 데리고 가줘 나의 Don Quixote

띠보띠보 벨소리 (너)
기다렸던 벨소리 (너)
혹시 니가 아닐까 시간이 멈춘듯 해
그 자리엔 정말 니가 잠시 머문듯 해

두근두근 달려와 (오)
나를 찾는 심장이 (오)
두근두근 숨소리만이 내 방에 가득해
떨려오는 마음 어떡해

사랑했던 너 아껴줬던 너
Say goodbye oh Say goodbye
왜 아무 말도 못했니
왜 나를 찾지 않았니
그렁그렁 눈물만

한 번 우연처럼 두번 인연처럼
다시 만날 순 없을까
아니 안 되는 걸 알아
늦었단 걸 알아
이제와 후회해도

만약 돌릴수만 있다면 (you)
그때 널 보지 않았다면 (you)
니가 미소짓지 않았다면 그래
그랬다면 널 사랑하지 않았을텐데

만약 힘들어도 참았다면 (you)
그때 그 전화만은 안했다면 (you)
끝내 이별을 밟지 않았었다면
이렇게 헤어지진 않았을텐데

가슴에 맺힌 너에게 갇힌
사랑해 널 사랑해
난 아무말도 못했어 난 너를 찾지 못했어
미안해 또 미안해

사랑했던 너 아껴줬던 너
Say goodbye oh Say goodbye
(사실 I get wanna Say goodbye)
왜 아무말도 못했니
왜 나를 찾지 않았니
그렁그렁 눈물만 (내겐 아픈 눈물만)

Leave a Reply

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:

WordPress.com Log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.com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Twitter picture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Facebook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Google+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+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Connecting to %s